故 김문기 편지에 “초과이익 환수 3차례 제안, 반영 안돼”

대장동 의혹 수사를 받다가 숨진 김문기 성남도시개발공사 처장이 공사 사장에게 남긴 편지가 공개됐습니다. 김 처장은 대장동 사업 협약에 초과이익 환수 조항을 넣자고 3차례나 제안했지만 그게 반영되지 않았다며 억울함을 토로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