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임 · 직권남용…대장동 ‘윗선’ 향하는 검찰 두 갈래 수사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을 파헤치는 검찰 수사가 한 달을 넘기면서 ‘윗선’을 겨냥한 배임, 직권남용 수사로 큰 물줄기를 형성하며 전개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