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검찰국도 ‘검수완박’ 반대…”국민 불편 가중 우려”

더불어민주당이 추진 중인 '검수완박'에 대해 검찰 내부에서 반발이 이어지는 가운데 법무부 검찰국도 반대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구자현 법무부 검찰국장과 검찰국 검사들은 어제 검사 회의를 열고 '검찰 수사기능 전면 폐지' 법안과 관련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