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붕괴 위험’ 고양시 건물 정밀 안전진단 착수

지난달 31일 지하 기둥에 균열이 생기고 주변 도로가 내려앉은 경기 고양시의 상가에 대한 정밀 안전진단이 시작됐습니다. 안전진단을 맡은 한국안전관리협회는 최소 1달 동안 정밀 안전진단과 사고 원인 규명을 통해 건물 안전대책을 제시한다는 계획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