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도 못 지켰는데”…안타까운 코로나 사별 현장

코로나19 확진자가 숨지는 경우에는 장례 절차에도 더 엄격한 방역 지침을 따르도록 돼 있습니다. 감염 우려 때문에 가족들조차 고인의 마지막을 함께 할 수 없는 경우가 많은데, 박찬범 기자가 코로나19 사망자의 장례식에 다녀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