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파일] 피의사실 보도와 피의사실 공표는 면죄부를 받은 것일까?

대선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눈에 띄는 보도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검찰의 수사기록을 거의 날것 그대로 공개하는 기사들입니다.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윤석열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주식거래 상세내역이 몇몇 언론사를 통해 공개됐고, 전직 채널A 기자 이동재 씨 관련 수사기록에 포함된 채널A 기자들 사이 메신저 대화 내용 역시 원문 그대로 공개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