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표참관 · 무단출입…여야 청주시의원 2명 선거법 위반 논란

여야 청주시의원이 청주의 한 사전 투표소에서 참관인으로 투표를 지켜보거나, 투표장을 무단으로 출입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국민의힘 정우택 충북선대위 총괄선대위원장 등은 오늘 충북도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더불어민주당 소속 A 청주시의원이 지난 5일 오창읍 사전투표소에 투표참관인으로 투입됐다”며 “이는 공직선거법 위반 행위”라고 주장했습니다.

기사 더보기